캐딜락 XT5 출고 당일

수요일 오전에 전시장으로 차가 왔다는 연락을 받았다

나이가 드니 깐깐한것도 사그라지드라

그리고 난 나와 거래하는 딜러를 전적으로 신뢰하므로…

아마 직접 갔으면 어느 순간 열정이 불타올라

후레쉬 들고 스크레치를 찾고 있었을지도 모르겠다.

일단 꼼꼼하게 봐달라고 부탁하고 기다렸는데

본넷이 조립 불량이라며 연락이 왔다

흔히 미국차가 단차가 심하다고들 하는데

내가 보기엔 단차가 심한게 아니라

설계 자체가 공간이 있다

본넷의 중앙을 맞춰도 좌우 공간이 남으니까 말이다

본넷의 사이즈를 정확하게 제작하면 단차가 있을수가 없으니…

엔진 열감소? 정확하게 맞추기 싫어서? 원가절감? 아니면 무슨 이유가?

아이고 의미 없다

외관상 보는거기 때문에

스크레치나 이런건 2년정도 타다가 광택서비스 받으면 되는것이고

재도장을 신경써서 봐달라고 했는데

이제 무덤덤해졌다고 해야하나

특별히 문제가 없으면 인수하려고 했지만

조립불량이라니

결국 재조립 후

저녁늦게 다시 전시장으로 돌아와

수요일 인수는 못했다

그리고 오늘 캐리어에 실려 차가 왔다

Share your thought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