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사카 (인천 – 간사이) 아시아나 비상구

오사카, 2019.05.13 – 14

와이프와 함께.

인천공항에 5시30분쯤 도착한것 같다

아시아나 카운터는 06:05분에 오픈이라고 DP에 안내된다.

아시아나 프리미엄 체크인존

커피마시며 프리미엄 체크인존이 열리길 기다린다.

비상구로 가시겠냐고 하길래…

내가 지정한 이코노미 스마티움 뒷자리인 4번째열 보다 한참 뒷자리지만

고민하다가 그냥 고맙다고 말한다.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은 텅텅 비어있더구만… ㅎ

업그레이드는 갈수록 힘들어 질듯…

라운지 창밖
아시아나 비즈니스 라운지

아시아나 비즈니스 라운지에서 샌드위치와 우유를 간단하게 먹는다.

마티나 라운지
여기도 머 그다지…

변한게 있나 궁금해서 마티나 라운지에 잠깐 들린다

머기도 머… 그냥 공짜니 가는거지

어쩔때는 다른데가서 그냥 사먹을까라는 생각도 든다

아시아나 A350 비상구 좌석

좌측 비상구 좌석

오우.. 넓긴 넓다..

승무원이 앞에 앉았었나… 오래되서 기억이 안난다.

이륙할때만 앉고 착륙할때는 앉지 않았던거 같은데 이때가 그때인지 언제 인지 모르겠다.

간사이 공항 도착 후 라피트를 타기 위해 이동.

아… 일본의 이… 조립식 느낌의 욕실은 정말 맘에 안든다.

프레이저 레지던스 난카이 오사카

침대 정말 편안하다

간단하게 조리를 할 수 있고, 세탁기, 전자렌지, 드레스룸에 다리미와 섬유방향제가 있다

그리고, 흡연룸.

하… 역시 화장실은… 제주에 오래된 관광호텔같은 느낌?

난바역 지하에 스시 도시락 상점이 많아 간식 사기에 좋고, 횡단보도 건너면 바로 난바역이라 다음날 이동이 편하다

맛은 그냥 저냥…

볶음밥, 라멘, 군만두 여러가지 시켰던거 같은데 기억이 없다 오래되서…

역시 라멘은 별로다.

한가지 확실한건 만두와 면음식은 한국이 전세계 최고인듯

점심을 먹고 호텔에서 쉬고 이른 저녁 거리로 나온다

다음날 라피트를 타고 공항에 도착

출국심사를 마치고 와이프를 기다리고 있는데 스마트폰이 없댄다…ㅋㅋ

할수없지 어쩔겨…

그런데 게이트로 이동하는 트레인안에서 전화가 왔다.

응…머지? 앳된 여자 목소리가 들린다.

라피트에서 주웠단다…

결국 터미널이 달라서 못받고

한국 도착해서 집으로 퀵을 보내주고 고속버스 화물로 받았다.

그 여학생에게 고마움을 전한다.

ANA 비즈니스 라운지

ANA 비즈니스 라운지

스마트폰을 해결하고 한결 마음이 가벼워졌으니 라운지에 밥 먹으러…

아시아나 A350

지정한우측 4번째열

앞에 이코노미 스마티움은 텅텅비었고

너무하는거 아니냐!!!

Share your thought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